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 회원가입
Here and Now
http://www.templevill.com/

Happy    
   고 운 님 (Happy)
     
   ★ 지금 여기 ~
 
 ★ 있는 그대로 ~

★ 알아차림 ~
  
법정 ♡ 스님
달라이 ♡ 라마
틱낫한 ♡ 스님
법상 ♡ 스님
위 ♡ 빠사나
12연기 ♡ 법문
대념처경 ♡
묘원 ♡ 옹달샘
5분 ♡ 명상
법구경 ♡
향기글 ♡
수행 어떻게 하는가?
수행 입문자를 위한 안내
유머(Humour) ♡
불교 기초교리 ♡
숫타니파타 ♡
인과법문 ♡
초기불교 ♡
불교 ♡ 교학의 장
위빠사나♡ 아포리즘
고운편지♡
수필 ♡
불교설화 ♡ 영험
경구 ♡ 게송
오늘의 부처님 말씀 ♡ 모음
보왕삼매론 ♡
티벳 ♡ 인디언
철학 ♡ 명상
100문100답
부처님의 ♡ 생애
탈무드 ♡
초전법륜경 ♡
아비담마 ♡
스님말씀 ♡ 조사어록
속히 쾌차하시기를 부처...
27 일 퇴원했습니다....
속히 쾌차하셔서 좋은 ...
건강관리 잘 하셔요. ...
해동마을
삼법인 三法印
바람
    고 운 님
해동마을
바람

달라이라마 /2. 마음을 비우면 세상이 보인다.

달라이라마.jpg


2. 마음을 비우면 세상이 보인다.

 

 
1월 8일

       
        우리는 지성을 통해서 확신을 갖게 되고, 확신을 갖게 되면
        진정한 노력을 기울일 수 있다. 그리고 진정한 노력을 통해
        서 진실한 변화가 가능해진다. 그러나 어느 정도까지는  신
        앙심만으로도 내적인 변화를 경험할 수 있다. 더 깊이 생각
       
        1월 9일
       
        당신이 인내심을 실천하면,  장래에 박식한 상태에  이르게
        될 뿐만 아니라, 일상 생활에 있어서도 실질적인 이익을 경
        험하게 될 것이다. 그리고 마음의 평정을 유지함으로써  환
        희에 찬 생활을 영위하게 될 것이다.
       
        1월 10일
       
        나 같은 사람은 동정심과 종교 사상이 일치하지만,  종교를
        믿지 않는 사람이라 할지라도  종교 사상과 관계없이  영성
        (靈性) 훈련을 할 수가 있다. 그러니 수도승이  아니더라도
        얼마든지 영적인 사람이 될 수 있다. 누구나 필수적으로 동
        정심을 느끼는 연습을 해야  한다. 만일 내가  독재자라면,
        모두에게 강제적으로 동정심을 느끼는 연습을 하도록  명령
        하겠다.
       
        1월 11일
       
        종교, 이데올로기, 경제, 정치 제도는 모두 인간이  만들어
        낸 것이다. 이것들은 인간이 만든 것이므로, 우리가 관심을
        갖고 연습을  다면 기본적인 인간의 열망은 얼마든지 충족
        될 수 있다. 다양한 종교와 이데올로기는 인간을 위해 만들
        어진 것이지, 종교와 이데올로기를 위해 만들어진 것이  아
        니다.
       
        1월 12일
       
        물질적인 발전만으로 이상 사회를 건설하기는 어렵다. 경제
        가 많이 발전한 나라일수록 정신적인 문제가 증가하고 있다
        아무리 법을 제정하고 압제를 가해도 사회 복지를 이루어낼
        수는 없다. 사회 복지란 사회를 구성하는 사람들의  내적인
        태도에 달려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정신적인 발전과  물
        질적인 발전이 조화를 이루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1월 13일
       
        인간의 정신 발달 수준은 완성되지 않았다. 객관적으로  본
        다 해도, 우리의 내면에는 아직 계발할 것이 많이 남아  있
        다. 이것은 종교 사상과 무관하다. 이것은 영적인  것이다.
        뇌의 능력은 깊은 명상을 통해서만 온전히 이용될 수 있다.
        하지만 깊은 명상이 아닌  평범한 방법으로도 여러  가지가
        탐구될 수 있다. 그러니 이런 관점에서 보면 인간은 미완성
        이다.
       
        1월 14일
       
        때로는 어떤 말로서 남들에게  대단한 감명을 주기도  하지
        만, 때로는 침묵을 지키는 것이 오히려 더 깊은 인상을  심
        어 주는 경우도 있다.


44.gif
2020.03.07 17:31:17
스팸댓글 또는 악의적인 댓글의 제한을 위해 사찰에서 블로그를 개설하신 후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12345678910
Today 79 Total 5603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