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 회원가입
Here and Now
http://www.templevill.com/

Happy    
보 현 성 (Happy)
  
   일체개고 (一切皆苦)
   제법무아 (諸法無我)
   제행무상 (諸行無常)
   열반적정 (涅槃寂靜)
 
어디서와서어디로가는가(終)
수행 ♡ 어떻게 하는가(終)
법상스님 ♡ 보왕삼매론(終)
물위에떠있는공처럼
아비담마 ♡ 길라잡이
12연기와 ♡ 위빠사나(終)
붓다의 ♡ 생애와사상(終)
스님말씀 ♡ 조사어록
경전말씀 ♡ 마음공부
마음공부 ♡ 생할수행
법상스님 ♡ 감동어구
스님들의 ♡ 즉문즉답
위빠사나 ♡ 아포리즘
묘원의 ♡ 명상언어
초기불교 ♡ 동영상(終)
아비담마 ♡ 동영상(終)
한줄 ♡ 명언 교훈
부처님 ♡ 가르침(終)
법정스님 ♡ 말씀
법상스님 ♡ 말씀
불교 ♡ 기초교리
대념처경 ♡ 법문
부처님 ♡ 전생담
초기불교 ♡ 산책(終)
법구경 ♡ 이야기
백유경 ♡ 이야기(終)
아함경 ♡ 이야기(終)
옹달샘 ♡ 우체통
향기글 ♡ 감동글
팝송 ♡ 영어공부(終)
100문 ♡ 100답
붓다의 ♡ 옛길(終)
빠알리 ♡ 경전
탈무드 ♡ 명언
초전법륜경 ♡ (終)
사념처 ♡ 수행(終)
불교의 ♡ 향훈(終)
틱낫한 ♡ 스님
티벳 ♡ 인디언
부모 ♡ 은중경(終)
생활의 ♡ 지혜
몸짱 ♡ 다요트
오늘의 ♡ 명언
서양의 ♡ 불교
따뜻한 ♡ 하루
사랑밭 ♡ 편지
숫타니파타 ♡
달라이 ♡ 라마
우화(禹話) ♡(終)
풍경 ♡ 소리
5분 ♡ 명상
위 ♡ 빠사나
선가 ♡ 귀감(終)
열반 ♡ 경전(終)
인과 ♡ 법문
불교 ♡ 의식
여행 ♡ 정보
불교 ♡ 설화
영험 ♡ 모음
茶 & 커피 ♡
허브 ♡ 나라(終)
도란 ♡ 도란
꽃 ♡ 사랑(終)
자비관 ♡(終)
경구 ♡ 게송
수필 ♡
(*^▼^*)복이와요
詩 ♡
삶속의 불교 ♡(終)
위빠사나 ♡수행문답
우리가몰랐던 붓다의가르침
수행입문자를 위한 안내
윗 사진은 우리부부의 ...
해동마을
??몄??
바람
블로그 쉼터
 보 현 성

5. 인간의 윤리

 

불교기초교리.jpg

 

 

5. 인간의 윤리

(1 ) 업설(業說)

불교는 출세간적인 깨달음을 추구하는 종교일 뿐만이 아니라, 세간적으로도 올바른 삶을 살도록 중생들을 인도하고 있는 가르침이다. 그러한 대표적인 교설을 초기불교에서 찾을 때, 우리는 업설(業說)을 만나게된다.
업(karma)은 원래 우파니샤드 철학에서부터 통용되던 매우 중요한 개념이었다. 업이란 행동·행위를 의미하고, 또한 더 나아가서는 그 행위에 대한 책임까지도 의미한다. 이를 세분해서 말하면, 업은 원인, 보(報는 결과를 의미한다. 따라서 이 업과 보 사이에는 직접적인 인과관계가 있으므로 그들의 성질 또한 통일성(同一性)을 띄게 된다. 업이 선(善)이면, 보도 선(善)이고, 업이 악이면 보도 악인 것이다. 이른바 자업자득(自業自得)이 인과율이다.
업은 사업(思業)과 사이업(思已業)으로 나눈다. 사업은 그저 마음속에서 생각만 되어진 업으로써 신·구·의 삼업(三業) 중에서 의업에 해딩하고,사이업은 의업이 몸과 말로써 표현되었을 때를 말하게 된다.또 업을 짓는 주체적 기관에 따라서 몸으로 짓는 업은 신업, 입으로짓는 업은 구업,뜻으로 짓는 업은 의업이다.

"몸으로 세가지 악업을 짓고 괴로운 보를 받나니, 그것은 곧 살생 ·투도(傭盜), 사음(邪淫)이다. 입으로 네가지 악업을 짓고 괴로운 보를 받나니, 그것은 곧 거짓말, 이간질하는 말, 욕설, 아첨하는 말이다. 뜻으로 세가지 악업을 짓고 괴로움을 받나니, 그것은 곧 탐욕(貪慾), 진애(頃悲), 치암(癩暗)이다. "(중아함 권3)

이 열가지를 십악업(十惡業)이라 한다. 십선업은 십악업을 행하지않는 것이다. 즉 몸으로 짓는 세가지 선업은 불살생, 불투도, 불사음이고 입으로 짓는 네가지 선업은 불망어(不妄語), 불양설(不兩舌), 불악구(不惡口), 불기어(不締語)이고, 뜻으로 짓는 세가지 선업은 무탐(無貪), 무애 (無崙), 정견(無癩)이다. (잡아함 권28)

착한 일을 많이 하면 잘 살고,나쁜 일을 많이 하면 못산다는 것이 업설의 요지인데, 실제 우리 둘레에는 착하고 성실하게 사는 데도 일생을 불우하게 살아가고 있으며, 어떤 사람은 극악한 일을 저 질렀는데도 잘살고 있음을 본다. 이러한 모순을 해결하기 위해서 나온 이론이 삼세업보설(三世業報說)이다. 현재에 업인이 있는데 그 과보가 나타나지 않는경우와 과보가 있는데 그 법인이 현재에 발견되지 않을 경우의 둘로 갈라진다. 이러한 두가지 경우에 대해서 업설에 의해 합리적으로 설명한다면, 전자는 현재 업인의 과보가 현세의 이후, 즉 내세에 있다는 것이고, 후자의 경우는 그 업인이 과거 전생(前生)에 지어졌다고 볼 수 밖에 없다.
이러한 삼세업설은 필연적으로 육도윤회설을 가져오게 된다. 천(天)-인(人) ·수라(修羅) ·아귀(餓鬼) ·축생(畜生) ·지옥(地獄)의 여섯가지 갈래를 윤회한다고 한다. 이것은 우리 인간의 삶을 단지 현세에만 국한시키는 것이 아니라, 무한한 시공(時空)속에 펼치게 하여 악을 소멸하고 선을 행하는 강력한 의지적 인간상을 부각시킨 것이다. 불교의 업설은 현실에 대한 굴복을 유도하는 것이 아니라 자기의 책임의지에 의해서 자기 삶의 모습이 드러남을 인식시켜 스스로 자유의지에 의해서 삶을 개척해 나가기를 바라는 데에 있음을 잊어서는 안된다.

(2) 오계 (五戒)

오계는 재가 신도들이 받아서 지녀야 할 윤리적 덕목일 뿐만이 아니라 인간다운 삶을 위해 개인이 지켜야 할 기본적 질서이다.

①산 목숨을 죽이지 말라(不殺生)
생명있는 모든 것을 직접 죽이거나, 남을 시켜 간접적으로 죽이거나 남이 죽이는 것을 칭찬하거나 기뻐하지도 말아야 된다.이 세상의 온갖 존재 가운데 생명이 가장 소중한 것이며,나의 생명을사랑하듯이 다른 사람의 생명도 사랑해야 하며, 사람이 그 생명을 가장 소중한 것으로 생각하듯이 모든 중생의 생명들도 그렇게 아껴 주어야한다. 그러므로 산 목숨을 해치는 것은 악 가운데 가장 큰 죄악이며, 그렇기 때문에 부처님은 모든 금계(禁戒) 가운데 불살생을 첫번째로 하였다. 산 목숨을 죽이면 자비의 종자(種子)가 끊어진다.

②주지 않는 것을 훔치지 말라(不愉盜)
남의 물건을 직접 훔치거나 남을 시켜서 훔치거나, 방편으로 훔쳐서도 안된다.
다른 사람이 훔치려고 계획하고 있으면 못하도록 하고, 항상 모든 사람을 힘따라 도와서 복을 받고 즐겁게 하여야 된다. 성실하게 노력하여 얻어지는 자신의 분(分)을 지켜 항상 그 분의 정도에 만족함을 느끼며 알뜰하게 근면한 마음으로 생활하여야 한다.
남의 물건을 훔치면 복덕(福德)의 종자가 끊어진다.

③삿된 음행을 하지 말라(不邪淫)
스스로 삿된 음행을 하거나 남을 시켜 삿된 음행을 하지 말며, 몸의 어느 부분이든지 삿된 음행을 짓지 말라. 불자는 항상 공손한 마음으로 청정한 법을 배워야 하나니, 삿된 음행은 마음을 흐트러놓기 때문이다.
삿된 음행을 하면 청정(淸淨)의 종자가 끊어진다.

④거짓말을 하지 말라(不妄語)
스스로 거짓말을 하거나 남을 시켜 거짓말을 하지 말며, 방편으로도 거짓말을 하여서는 안된다.
거짓말에는 네가지가 있나니, 첫째, 허황된 말이니, 옳은 것을 그르다하고,그른 것을 옳다고 하며, 본 것을 못 보았다고 하며, 못본 것을 보았다고 하는 것이다. 둘째, 비단결같은 말이니, 구수한 말을 늘어놓으며 애끓는 정열로 하소연하여 음욕을 이끌고 슬픈 정을 돋구어 남의 마음을 방탕케 하는 것이다. 세째, 나쁜말이니, 추악한 욕지거리로 남을 꾸짖는 것이다. 네째, 두가지로 하는 말이니, 이 사람에게는 저 사람 말을 하고, 저 사람에게는 이 사람 말을 하여 두사람 사이를 이간하고, 싸움 붙이는 일이다. 처음에는 칭찬하고 나중에는 비방하며, 만나서는 옳다하고, 다른 곳에서는 그르다 하는 것이다.
거짓말을 하면 진실(眞實)의 종자가 끊어진다.

⑤술을 마시지 말라(不飮酒)
술은 사람을 취하게 하는 독약이다. 한 방울도 입에 대지 말고, 냄새도 맡지 말며, 술집에 머물지도 말고, 남에게 술을 권하지도 말라. 맑은정신을 가지고도 살아가기 어려운 이 세상을 술을 마셔 스스로 취하는것은 어리석은 짓이다. 술 한번 마시는데 여러가지 허물이 따른다는 사실을 명심하라. 술을 즐기는 사람은 죽어 똥물지옥에 떨어지며, 날 때마다 바보가 된다. 차라리 구정물을 마실지언정 술을 마시지 말라. 술을 마시면 지혜의 종자가 끊어진다.

(3) 팔관재계 (八關齋戒)
어느 때 부처님은 사밧티 동쪽으로 가시다가 한 신도의 집에 들르셨다. 유야라고 하는 여신도는 그 마을의 여러 부인들과 같이 목욕 재계하고 부처님께 예배드린 후 지극한 마음으로 설법해 주시기를 청했다. 이때 부처님은 여러 사람들에게 큰 복이 되고 좋은 공덕이 될 여덟가지 재계(八關齋戒)의 법을 설하셨다. 하룻밤 하루낮 동안만이라도 번뇌가 없는 아라한(阿羅漢)처럼 생활하라고 말씀하신 것이다.

"첫째, 산 목숨을 죽이지 말라. 아라한은 산 목숨을 죽이려는 생각이없다. 자비로 중생을 사랑하여 원망하는 마음이 없고, 모든 생명을 내몸처럼 여긴다.
둘째, 남의 것을 훔치지 말라. 아라한은 탐하고 아끼는 생각이 없다. 항상 깨끗하고 공경하는 마음으로 보시하기를 좋아하며, 무엇이든지 주면서도 바라는 마음이 없다.
세째, 음행하지 말라.아라한은 음란한 마음이 없다. 이성에 대한 부정한 생각을 내는 일이 없고, 청정한 마음으로 항상 정진을 즐긴다.
네째, 거짓말 하지 말라. 아라한은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 생각이 항상 진실하여 조용히 하는 말은 그 마음과 같이 법에 맞으며, 거룩한 말에는거짓이 없다.
다섯째, 술 마시지 말라. 아라한은 술을 마시지 않는다. 그 마음에는어지러운 일이 없고, 생각에는 게으름이 없으며, 밝고 바른 뜻에는 술을 생각조차 하지 않는다.
여섯째,몸에 패물을 차거나 화장하지 말며, 노래하고 춤추지 말라. 아라한은 생각을 방종하게 하지 않는다. 좋은 의복이나 패물로 호사하거나 연지와 분을 발라 화장하지 않으며, 노래하고 춤추고 악기를 쓰는 일이 없으며, 오락은 구경도 하지 않는다.
일곱째 높고 넓은 평상에 앉지 말라. 아라한은 몸을 편히 하기 위해 높은 평상이나 좋은 자리에 앉거나 눕지 않는다. 비단으로 된 이부자리같은 것은 쓰지 않으며, 낮고 허술한 자리에 앉고, 항상 올바른 가르침을 생각한다.
여덟째, 제 때 아니면 먹지 말라. 아라한은 법답게 먹는 시간을 지켜 정오에 한 때만 식사하며, 양에 맞추어 적게 먹고, 정오가 지나면 먹지않는다.
이 여덟가지 계법(戒法)은 온갖 나쁜 짓을 막는 문이며 한량없는 공덕을 얻게하는 길이다. 출가 수행승이 되어 도를 닦는 이들은 평생을 지키지만 세속에서 사는 신도로서는 그렇게 할 수 없으므로 하루낮 하룻밤 동안만을 지키는 것이다.

삼장재월(三長齋月)인 1월, 5월, 9월달에나 육재일(六齋日)인 여드레, 열나흘, 보름, 스무사흘, 스무아흐레, 그믐날만이라도 깨끗하게 받아 지키면 그 복과 덕은 열 여섯 나라의 보물을 한 곳에 쌓아두고 혼자서 수용하는 것보다 더 큰 것이다. 모든 하늘의  선신들이 항상 보호하므로 온갖 재앙은 저절로 사라지고, 지혜의 길을 장엄하여 한량없는 공덕을 얻게 될 것이다 "(佛說齋經)

 

47.gif
2018.09.01 17:47:04
스팸댓글 또는 악의적인 댓글의 제한을 위해 사찰에서 블로그를 개설하신 후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12345678910
Today 990 Total 3486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