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 회원가입
해동마을
http://www.templevill.com/

lwd555    
현담 (lwd555)
늘 초심을 생각하며..............................
사는이야기
불교상식
불교법회 및 행사
불교 이야기
경전산책
경전공부
법문
좋은 글
웃고살기!
사찰순례
찬불가
감사합니다. 선원사 일...
생신 축하드립니다. ...
자비로운 그 손길이 참...
성도재일 성불하소서 .
항상 변함없으신 현담 ...
Here and Now
삼법인 三法印
바람
연승. 성원스님
흰여울 rapids
활구참선 수행
도라지꽃
jihphoto
바다를 이고 앉아서
문수행
 현담
지혜림 나연실
새벽
흰여울 rapids
오직 할 뿐
산산수수
연이
붓다의 메아리
그루터기
단공..그리고 건강
길있는 길
화이트칼라
맑은하늘의 생각 나누기
ZERO POINT
바람
연승. 성원스님
달리는 큰법당

서른세 번째, 수연 스님의 수행의 준비와 실천 <工夫>

서른세 번째, 수연 스님의 수행의 준비와 실천 <工夫>

 

이과 : 통찰의 해설

 

연기(緣起)- 다른 것에 의존하여 생겨나다(7)

 

존재라고 여기는 것들이 다른 것에 의존해서만 있을 수 있다면 그것은 있는 것이 아닙니다. 그것은 자체적으로 발생한 것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비유하자면 두 개의 막대기가 삼각형 꼴로 서로 기대 있을 때, 우리는 막대기가 서 있다고 하지 않습니다. 한 개의 막대기를 치우면 다른 한 개의 막대기가 넘어져 버리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서 있는 것이라 하지 않고 기대어 있다고 하는 것입니다.

이처럼 스스로 존재하지 못하고 의존해서만 있을 수 있다면 그것들은 스스로의 성질이 없이(무자성, 공성) 가설된 것들입니다.

연기적으로 살펴보면......, 저 우주 어딘가에 작은 행성이 있어, 그 행성의 티끌 하나가 이것이 되면 그 티끌 이외의 모든 것은 저것이 됩니다. 저것이라고 지칭할 대상이 따로 특정되지 있지 않고, 모두 이것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이것도 저것이 되고 저것이 이것도 됩니다.

이런 이치는 화엄경에 설해져 있고 의상스님께서 법성계로 요약하셨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법성계 ; 일중일체다중일 일즉일체다즉일

일미진중함시방 일체진중역여시

 

20181226일 점심, 현담 옮김


★★★

법성계 ; 일중일체다중일 일즉일체다즉일

일미진중함시방 일체진중역여시~


하나 속에 모두요 !

모두 속에 하나다


티끌속에 온 우주가 들어있고

모든 티끌 속에서도 역시 그러하다

★★★

2018.12.26 13:00:01 | 내 블로그 담기
스팸댓글 또는 악의적인 댓글의 제한을 위해 사찰에서 블로그를 개설하신 후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51525354555657585960
Today 477 Total 18389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