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 회원가입
ZERO POINT
http://www.templevill.com/

prana    
축원 (prana)
우리에게 어떤 일이 일어날 때 일어나는 그 현상들을
우리의 내면에서 이해할 때
우리는 우리가 정말
건강한 몸이 원활하게 신진대사를 진행하듯
우리의 혼 또한 체험의 신진대사를 진행한다는 사실을 깨닫게 될 것이다
이야기
구루
의식개발
기타
깨달음의 노래
시와 음률
힐링
불이.....현상적으로...
2010년12월 27일...
Wow....Fanta...
사진, 음악 모두모두 ...
들고 나는 메일을 스릴...
열심히 공부하겠습니다 ...
.
어엉 엉엉 징징 흑흑 ...
행복하다고 생각하면 행...
경배합니다. 예경합니다...
삼법인 三法印
가 피 명 상
바람
지혜림 나연실
길있는 길
바다해
연승. 성원스님
아름다움 그대로 담아서
해동마을
오직 할 뿐
 축원
내 마음 따라가기
차 한잔하고 숨 좀 돌리시더
맑은하늘의 생각 나누기
이영희 (^_*)/
아름다움 그대로 담아서
아름다운 세상
몽중일여
레인보우
화이트칼라
영어로 세계불교 간다
붓다의 메아리
분재를 사랑하는 사람들
해동마을
길있는 길
연승. 성원스님
달리는 큰법당

"나 자신의 노래"(Song of Myself)

 

나는 나 자신을 찬양한다.

그리고 내게 속하는 것은 그대에게 속하는 것이기도 하다.

왜냐면 나에게 속한 모든 원자는 그대에게 속하는 것이기도 하니까.......

 

나는스스로 모순 적인가?

그렇다면.....무척이나 그렇다. 나는 스스ㅡ로 모순적이다. 

나는  도량이 넓다....나는 대중을 포함한다......

 

그날 마지막으로 떠나는 구름이 나를 저지한다....

그것은 휴식이 끝난 뒤, 그늘진 광야의 어떤 것과 똑같이 닮은 내모습을 던져준다.

그것은 나를 증기와 땅거미가 되도록 구슬린다.

나는 공기처럼 떠넌다....나는 도망가는 해를 보며 내 흰 머리채를 흔든다.

나는 소용돌이 속에 내 몸을 던지고, 몸이 연회에 떠다니게 한다.

 

나는 내가 사랑하는 초원에서 자라도록 먼지 속에 나 자신을 맡긴다.

만일 그대가 나를 다시 원한다면 그대의 장화 밑창 아래에서 나를 찾으라.

 

그대는 내가 누군인지, 혹은 내가 무슨 말을 하려는지 모르리라.

그러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는 그대의 건강에 좋은 것이 되리라.

그대의 피를 걸러주고 깨끗하게 해주리라.

 

처음에 나를 이해하는 데 실패하더라도, 계속해서 용기를 잃지 말고,

한곳에서 나를 잃어버리더라도, 다른 곳에서 찾으라.

나는 어딘가에서 멈추어, 그대를 기다리리니.

                                                                                        휘트먼


 

2011.10.25 21:51:38 | 내 블로그 담기
스팸댓글 또는 악의적인 댓글의 제한을 위해 사찰에서 블로그를 개설하신 후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12345678910
Today 32 Total 42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