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 회원가입
미륵화
http://www.templevill.com/

su8112    
김수연 (su8112)
믿음은 도의 원천이요 공덕의어머니 일체선근을 길이길이 길러내고 의심의 그물을 끊고 애착을 벗게 하며 위없는 열반의 도를 열어 보이느니라
이야기
눈 속에 익어간 그맛!...
늦은감은 있지만... ...
글을 쓰고 보니 청암님...
국화 차는 투명 유리컵...
향 깊은 이야기 마음...
연꽃이 넘 아름답네요
적조월님 잊지않고 ...
'아들의 사진이 가장 ...
작은맘 하나만으로도 ...
재물 없이 베푸는 일곱...
청광의 인연(因緣)
일장춘몽(一場春夢)
산산수수
연승. 성원스님
ZERO POINT
자비회
참사랑
바람
스타타
달리는 큰법당
 김수연
연승. 성원스님
法松의 하루 하루
이혜운(지혜의 구름)
흠설원
언제나 처음처럼...
청암
화이트칼라
달리는 큰법당

아름다운글 - 구산스님 법어

 

 

聖賢尊貴比我親
(
성현존귀비아천)

 

성현이 귀하다 하나 내 알 바 아님이여!

성현이 나를 밥 먹여 줄 것인가
내가 아픈 것을 대신 아플 것인가
결국 성현이란 이 마음 깨닫는
방법을 일러 주는 사람일 뿐이다

 

약의 처방을 알려주는 약사인 것이다
아무리 훌륭한 처방문 이라도

환자인내가 약을 먹지 않는다면

아무 소용이 없는 것이다

나 스스로 깨닫는 길밖에 다른 길은 없는 것이다

 

깨닫기 위해서는 수많은 책을 읽어도 좋고
읽지 않아도 좋다

그러나 분별의식만 드러낸다면

오히려 책을 아예 덮어 버리는 것만 못하리라

 

중요한 것은 이 모두를 버리느냐

버리지 않느냐에 있다
나라 느끼는 이 한 생각마저 버려야 하는데......

 

山河大地是吾家!
(
산하대지시오가)

산하대지가 이 모두 내 몸이여!

 

구산스님 법어입니다.

_()_


 



출처:청암 | 2006.06.14 20:30:08 | 내 블로그 담기
스팸댓글 또는 악의적인 댓글의 제한을 위해 사찰에서 블로그를 개설하신 후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무재칠시(無財七施)
2006.06.05 20:13:24 | 내 블로그 담기

123
Today 6 Total 1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