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 회원가입
푸른 연꽃
http://www.templevill.com/

lotusbleu    
청련화 (lotusbleu)
옴 싯띠얀뚜 _(())_
내이름은 푸른연꽃
lotusbleu@Deerheart.com
감사의노트
한 줄도 너무 길다
마음으로 듣는 음악
금강경
그렇습니다. 원광님께서...
사랑하며 사는것이 사랑...
청연화님은 1개만 날리...
반갑습니다. 근데 "...
..써 주신 풍경이 눈...
바람
해동마을
연승. 성원스님
흠설원
자비회
 청련화
法松의 하루 하루
영어로 세계불교 간다
바람
청량사 루비나
둘이사네
언제나 처음처럼...
달리는 큰법당
화이트칼라
흠설원
맑은하늘의 생각 나누기

[일상]


''Faith, Destiny, Love''ㅡEPIk HIGHㅡ

[내 생애 처음으로 사랑하는 여자가 생겼는데, 어째서 그 이유 때문에 내가 사라져야 하지? 왜 점점 희미해져야 하지? 왜 점점 투명해지는거지? 남자는 멍하니 누워 고민해봤지만 아무 대답도 얻을 수 없었다].

"고압선"ㅡ 김영하, ''엘리베이터에 낀 그 남자는 어떻게 되었나''중 ㅡ.  

======= ...그의 책은 ''허무에게 주고 싶었던 쾌활한 입김'' 이라는 표현이 딱~입니다ㅡ.

2008.01.29 23:00:47 | 내 블로그 담기
묘경   법련사 옆이네요. 가끔 커피 한잔 마시러 대중스님과 가곤했답니다.
영어 책자가 많아서 가볼만 합니다.
경복궁 근처랍니다.
2008.02.02 14:20:53
청련화   예. 스님 그 곳이 눈에 선하시죠? _(( 미소))_
춘삼월이면 다시 법련사로 가시겠네요.
오랜만에 그 동넬 갔는데 더 멋스러워 진 것 같기도 하고 암튼 많이 변했더군요.
2008.02.04 22:28:59
스팸댓글 또는 악의적인 댓글의 제한을 위해 사찰에서 블로그를 개설하신 후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12345678910
Today 4 Total 4035